인천기독교총연합회 인천시와 업무협약

‘지속가능한 자원순환사회 실현’ 상호협력

2021-05-21 22:33:45  인쇄하기



인천광역시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김기덕 목사)가 인천기독교회관에서 인천광역시와 지속가능한 자원순환사회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인천시와 인천기독교총연합회가 지속가능한 자원순환사회 실현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 상호 협력체계를 만들어가기 위해 이뤄졌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자원순환사회 실현을 위해 1회용품 사용 자제문화 확산과 올바른 분리배출을 위한 교육 및 홍보, 자원순환 실천 우수사례 발굴 및 전파에 서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인천기독교총연합회는 1회용품 없는, 자원낭비 없는, 음식물쓰레기 없는‘3() 친환경 자원순환 교회를 조성해 쓰레기 줄이기 노력에 앞장서기로 했다.

인천시의 자원순환사회 실현을 위해 지역 공공기관 뿐만 아니라, 인천의료원 장례식장, 대학병원 장례식장과 신한은행 등 민간기업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천주교 인천교구를 시작으로 지역 종교단체들에서도 동참하고 있다.

시는 지속가능한 친환경 자원순환 도시조성을 위해 각계각층의 참여가 확산되도록 공감대 형성에 노력해 나간다는 방침에 따라, 천주교 기독교에 이어 지역 불교단체와 협약을 체결하고, 인하대학교를 시작으로 교육계와도 협력해 자원순환 문화 확산에 속도를 높일 예정이다.

김기덕 대표회장은 귀한 협약식을 우리 기독교도 하나님이 창조하신 피조세계를 지키고 보존하는 일에 앞장 설 것이다고 전했고 박남춘시장은 감사를 전했다./ 윤광식 기자(kidokilbo@daum.net)

다음글 | 지형은 목사, 서울시교시협 신임 회장에 추대

목록보기